티스토리 뷰

블로그를 본격적으로 시작한 6월 중순 이후에 티도 나지 않을 것 같았던 수익이 10달러를 넘어서 PIN 번호가 발행되었다고 메시지가 왔다. 그때가 8월 20일쯤이었고 4~6주 이후에는 도착한다고 해서 오매불망 기다리고 있었다. 집에 들어가면 와이프에게 물어보는게 "구글에서 편지왔어?" 였는데 진짜 구글에서 PIN 번호가 오니 나도 신기하고 와이프도 신기해 하고 그랬다. 


핀 번호 입력을 위해 SC 제일은행 계좌도 뚫어놨는데 PIN 번호가 안와 다시 신청할까도 생각했지만 묵묵히 기다렸더니 이런 신나는 일이 일어났다. 블로그가 수익을 목적으로 시작한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캐시슬라이드 와 같이 조금씩(거의 티는 안나지만) 나는 걸 보니 신기할 따름이다. 



종이 한장이 3면에 봉인씰이 붙어 있을 뿐 특별한 내용은 없었다. 


주소를 한글로 썼는데 크게 무리 없이 날아왔다. 그러나 애드센스의 계좌를 입력할 때는 한글로 이름을 입력하니 오류가 발생하니 영문으로 입력하면 되겠다.



안에는 안내메시지와 PIN CODE가 적혀있다. 


PIN 번호 입력은 애드센스 페이지에서 그냥 입력하면 된다. 그리고 지급계정을 입력하면 된다. SWIFT CODE 는 통장에 적혀 있으니 그것을 넣으면 되고, 계좌번호는 '-' 를 제외한 숫자만 넣으면 되겠다. 그리고 금액이 얼마가 되면 받을지 (최소 금액은 100달러이다.) 지정하면되는데 그냥 기본으로 100달러 이상이면 매달 지급 받는 걸로 설정했다. 


애드센스 수익이 단지 그래프로 볼때는 별로 실감이 안 났는데, 이렇게 계좌를 등록해서 나중에 받을 수 있다고 하니 엄청 설렌다. 최근 블로그가 좀 시들했었는데 다시금 불끈 힘이 쏟아 오른다. 첫 수익이 나면 또 블로그에 올려보겠다.



댓글
댓글쓰기 폼
글 보관함
Total
337,608
Today
226
Yesterday
251